조회 수 14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52시간 근로제 취지는 좋은데…

“인력 충원 안돼 업무피로도 증가…시간외수당 등 임금도 걱정”

 

 

로고.jpg

 

 52시간 근로제에 대한 계도기간이 한 달밖에 남지 않은 가운데, 각 방송사가 영상기자들에 대해 유연근로제를 도입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았다.

 

 KBS는 영상기자들을 대상으로 1개월 단위로 총 208시간 안에서 자율적으로 업무시간을 조정하는 선택근로제를 시범 실시하고 있다.

 

 KBS의 한 영상기자는 “우리 회사의 경우 영상기자가 편집을 일부 하고 있고, 해외 출장이나 재해, 대형 사건ㆍ사고가 발생했을 때 소정근로시간만으로는 사실상 업무가 거의 불가능하다.”며 “회사도 그렇고 기자들도 현재로서는 선택근로제로 가는 걸 받아들이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MBC도 8월 12일부터 선택근로제를 시범 운영하고 있다.

 

 MBC의 한 관계자는 “재량근로제를 원하는 사람도 일부 있었지만, 52시간 근로제의 취지에 맞지 않게 근로 시간이 늘어날 수 있다는 의견이 있어 보도본부 전체가 선택근로제를 시행하고 있다.”며 “영상기자들의 경우 국회 등 출입처가 있는 경우 ‘9시 출근 6시 퇴근’을 기본 체제로 하되, 스포츠 분야 등을 담당하는 기자들은 아침에 일이 많지 않은 점을 감안해 출근 시간을 30분 늦춰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SBS는 KBS, MBC와는 다른 형태의 유연근무제가 시행될 것으로 보인다.

 

 SBS 노조는 지난 27일 대의원대회를 열어 52시간 근무제와 관련한 협상 경과를 보고했다. 

 

 노조의 한 관계자는 “회사쪽과 협상이 진행중이라 구체적인 내용을 밝힐 수는 없지만, 10월 1일 도입을 목표로 3개월 동안 유연근무제를 시행해 보고 결과에 따라 제도를 보완하기로 했다.”며 “회사측은 무조건 시행하라는 입장이지만, 유연근무제를 시행했을 때 발생할 문제점이나 보호책, 적절한 보상 체계 등에 대해 계속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SBS의 한 관계자는 “영상기자의 경우 일부 출입처에 한해 선택근로제를 시행할 것으로 보인다.” 며 “청와대, 국회 출입기자와 대형 사건을 취재하는 중계팀이 대상일 것 같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영상기자들은 52시간 근무제가 ‘저녁이 있는 삶’을 보장하는 것은 환영할 일이지만, ‘일자리 나누기’의 취지에는 맞지 않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근무시간을 줄이기에 앞서 새로운 인력을 충원해야 하는데, 방송사들이 경영 악화를 이유로 채용에 소극적이라는 것이다.

 

 실제로, SBS는 ‘68시간 근무제’가 시행된 지난해 7월부터 올 6월까지 영상기자를 2명 채용했다. 반면, 정년퇴직 등으로 퇴사한 인원은 4~5명이나 된다. KBS는 최근 1년 동안 신입 5명, 경력 3명 등 8명을 채용했고, 8명이 퇴사했다. MBC는 파업 직후 지난해 3명의 인력을 채용했지만, 명예퇴직을 실시하면서 4명이 회사를 떠났다. 특히 MBC는 2011년부터 2017년까지 영상 취재 쪽에서만 18명의 인원이 퇴직 등의 이유로 회사를 떠났지만, 정규직 신규 채용은 전혀 없었다.

 

 SBS의 한 기자는 “유연근로제가 불가피하다고 하는데, 기본적으로 인력 충원이라는 큰 문제를 해결하지 않고는 우리에게 어떤 형태도 불리하다고 본다.”며 “회사에서는 이 제도의 취지를 무시한 채 경제적 비용을 줄이는 차원으로만 접근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MBC의 한 기자도 “10년 전만 해도 80명 가까웠던 영상기자가 지금은 50명도 안 된다.”며 “인력 충원에 대해 지속적으로 요구하고 있지만, 비상경영안을 통해 인력 감축안이 나오고 신규 채용도 최소화하겠다고 선언하는 등 상황이 좋지 않다 보니 받아들여지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근무시간 단축이 임금에 미칠 영향에 대해서도 기자들은 촉각을 세우고 있다.

 

 MBC의 한 기자는 “근무시간 단축은 결국 임금의 하락을 동반할 수밖에 없는데, 시간외수당이 크게 줄어 실질소득에서 심각한 감소를 가져오지 않을지 우려하고 있다.”며 “저녁이 있는 삶을 갖는 건 좋지만, 경제적인 문제와 업무 피로도를 생각하면 달갑지만은 않은 상황”이라고 꼬집었다.

 

 KBS 기자도 “52시간 근무제가 덜 일하고 고용을 창출하자고 도입된 건데, 회사는 비용 절감 측면에서만 접근한다.”며 “월급은 줄고, 사람은 없고, 일은 타이트해지는 구조로 가는 것 같아 안타깝다.”고 토로했다.

 

 

안경숙 기자


  1. 협회, ‘2019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초안 공개

    협회, ‘2019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초안 공개 지난해 가이드라인 보완·개정… 11월 말 발간 예정 ▲ 한국영상기자협회는 한국언론진흥재단 후원으로 지난 18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제2차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제정을...
    Date2019.11.07 Views36
    Read More
  2. ‘몰카’부터 ‘저작권’까지…다양한 송사 사례 쏟아져

    ‘몰카’부터 ‘저작권’까지…다양한 송사 사례 쏟아져 “드론 촬영 때 기자 면책 위해 체크리스트 마련” 제안도…‘포토라인’은 여전히 논쟁중 ▲ 방송4사 법무담당자와 경찰청, 언론시민연합 관계자...
    Date2019.11.07 Views15
    Read More
  3. 원전 취재, 기자 안전 보호 장치 ‘절실’

    원전 취재, 기자 안전 보호 장치 ‘절실’ 취재 전후 검진ㆍ지속적 사후 관리해야…기자 스스로 안전 지키려는 의지도 필요 ▲ 지난 8월 29일 방송된 여수MBC 뉴스데스크 <아직도 끊고 있는 원자로…‥후쿠시마 ‘Y존'을 가다> ...
    Date2019.11.07 Views12
    Read More
  4. “드론 취재, 안전이 우선” 항공안전법 준수 등 드론 교육 필요

    “드론 취재, 안전이 우선” 항공안전법 준수 등 드론 교육 필요 ▲ 지난 9월 17일 방역당국 관계자들이 국내 처음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한 경기도 파주시 농장에 살처분 작업 드론촬영 장면<사진= 뉴시스>. ▲ 지난 9월 28일 서울 서초동...
    Date2019.11.07 Views8
    Read More
  5. 정경심 교수 모자이크 처리, 피의자 인권 보호 신호탄 될까

    정경심 교수 모자이크 처리, 피의자 인권 보호 신호탄 될까 대부분 언론사 “공인 아니다” 결론 ▲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부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가 지난 10월 23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
    Date2019.11.06 Views9
    Read More
  6. 모자이크와 초상권

    모자이크와 초상권 해묵은 주제에 관한 글을 하나 쓰려고 합니다. 입사 시험에도 자주 나오는 주제고, 매일 현업에서 마주하는 문제이기도 합니다. 모자이크에 관한 부분입니다. 원칙은 분명합니다. 모자이크 사용은 가급적 지양하고 카메라에 노출되는 경우 ...
    Date2019.11.06 Views10
    Read More
  7. 한국영상기자협회, 5·18기념재단과 힌츠페터 국제보도상 제정 추진

    한국영상기자협회, 5·18기념재단과 힌츠페터 국제보도상 제정 추진 28일 광주에서 첫 세미나…“광주시민 등 국민 공감대 형성이 우선” ▲ 지난 8월 28일 광주광역시 서구 5·18기념문화센터 대동홀에서 한국영상기자협회와 5&mi...
    Date2019.09.06 Views115
    Read More
  8. 세계 자유·민주·평화에 기여한 영상기자 대상…5·18정신 세계화 기대

    세계 자유·민주·평화에 기여한 영상기자 대상…5·18정신 세계화 기대 “공신력 확보, 기금 마련 등 현실적 문제 충분히 검토해야” ▲ 5ㆍ18 기념문화센터에서 열린 힌츠페터 국제 보도상 제정 세미나에서 인제대 신문방...
    Date2019.09.06 Views107
    Read More
  9. 52시간 근로제 취지는 좋은데…

    52시간 근로제 취지는 좋은데… “인력 충원 안돼 업무피로도 증가…시간외수당 등 임금도 걱정” 52시간 근로제에 대한 계도기간이 한 달밖에 남지 않은 가운데, 각 방송사가 영상기자들에 대해 유연근로제를 도입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Date2019.09.06 Views140
    Read More
  10. “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준수 여부 언론상 심사기준에 명문화해야”

    “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준수 여부 언론상 심사기준에 명문화해야” 수용과 개선방향 세미나… 협회 창립 이래 처음으로 검찰 관계자 참석 ▲ 지난 5월 24일 서울 양천구 목동 한국전파진흥협회에서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
    Date2019.07.03 Views252
    Read More
  11. “초상권 보호 대상, 공인 개념 등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중요”

    “초상권 보호 대상, 공인 개념 등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중요” 포토라인 운영 “입장 발표, 사실여부 확인, 질의응답 포함된 형태로 변해야” ▲ 이응철(대검찰청 기획조정부 정책기획과 검찰연구관) (사진 가운데)이 토론자로 나와 발언...
    Date2019.07.03 Views212
    Read More
  12. “현장 정착 위해 교육·홍보 필요” “동영상 교육 자료도 효과적일 것”

    “현장 정착 위해 교육·홍보 필요” “동영상 교육 자료도 효과적일 것” ▲ 양재규 변호사(사진 가운데)가 발제자로 나와 발언하고 있다. 지난 5월 24일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제정 경위 및 개정 방향’을 주제로 발제...
    Date2019.07.03 Views172
    Read More
  13. ‘김여정 음성 삭제’, 청와대 vs 기자단 충돌로 비화

    ‘김여정 음성 삭제’, 청와대 vs 기자단 충돌로 비화 통일부 “질의응답 과정에서 생긴 오해…최대한 직접 취재할 수 있도록 할 것” ▲ 지난 12일 오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김여정 북한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이 고(故) ...
    Date2019.07.03 Views147
    Read More
  14. 제2차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연구팀 출범

    제2차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연구팀 출범 ▲ 제2차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연구팀 회의(사진) 한국영상기자협회는 한국언론진흥재단의 지원을 받아 지난 4월 5일부터 목동 한국방송회관 15층에서 제2차 ‘영상보도 가이드라인&rs...
    Date2019.07.03 Views157
    Read More
  15. [신간 책 소개] 오늘을 역사로 기억하는 영상기자

    영상기자가 쓴 책 오늘을 역사로 기억하는 영상기자 "손에 핸드폰을 쥐고 있는 모든 사람은 잠재적 영상기자이다." "영상 분야 진로를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길라잡이가 될 것이다." 저자_나준영 / 출판사_토크쇼 MBC 나준영 부장(MBC뉴스콘텐츠취재1부)이 24년...
    Date2019.07.02 Views152
    Read More
  16. [신간 책 소개] 초상권, 보도되는 자의 권리, 보도하는 자의 윤리

    방송기자 30년 경험자가 쓴 책 초상권, 보도되는 자의 권리, 보도하는 자의 윤리 저자_류종현 / 출판사_커뮤니케이션북스 초상권은 사람이 자신의 초상에 대해 갖는 인격적, 재산적 이익을 의미한다. 법적으로 보호받는 기본권이다. 그런데 우리나라의 검찰청...
    Date2019.07.02 Views149
    Read More
  17. 검찰 포토라인, 걷어내야 할 악습? “국민 알 권리 중요…더 큰 혼선 생길 수도”

    검찰 포토라인, 걷어내야 할 악습? “국민 알 권리 중요…더 큰 혼선 생길 수도” 협회 “운영 방식 개선 필요…5월 공청회 열어 의견 수렴할 것” ▶ 검찰‘ 포토라인’ 통과하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 사법행정권 남...
    Date2019.05.07 Views213
    Read More
  18. 포토라인에 선‘ 검찰 포토라인’

    포토라인에 선 ‘검찰 포토라인’ 피의자 인권 중요하지만 긍정적 기능 외면해선 안돼 부상당한 정주영 고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이 1993년 1월 15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출두하다가 취재경쟁을 벌이던 기자의 카메라에 부딪혀 이마가 찢어지는 불상사...
    Date2019.05.07 Views131
    Read More
  19. “없애는 것만이 능사는 아니다”포토라인과 알 권리

    “없애는 것만이 능사는 아니다”포토라인과 알 권리 전 대법원장의 패싱 구속된 양승태 전 대법원장은 포토라인을 무시했다. 그는 2019년 1월 11일 검찰에 출석하여 대법원 앞에서 ‘하고 싶은 말’을 한 후 검찰청 현관 앞에 마련된 포토라인을 패싱 해버렸다. ...
    Date2019.05.07 Views116
    Read More
  20. 제32회 한국영상기자상 시상식 열려

    제32회 한국영상기자상 시상식 열려 대상 수상작 MBC <현장 36.5 시리즈> 심사위원회‘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첫 적용 위법성 있는 제작물 수상작에 배제 언론인으로서 인권을 지키고 보호하는 데 앞장서야 ▶ 지난 2월 22일 제32회 한국영상기자상 시상식에서 ...
    Date2019.03.12 Views26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35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