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인쇄 첨부

무선마이크 900Mhz 전환기

 

 

(사진) 무선마이크 900Mhz 전환기.jpg

▲MBN 영상기자들이 기획취재 장비운용계획을 의논하고 있다.

 

 

 

 올해 새로운 무선마이크 장비를 지급받은 영상기자가 많을 것이다. 700Mhz 무선마이크 사용이 2021년 1월 1일부터 금지되기 때문이다. 그간 무선마이크 주파수로 사용하던 740Mhz~752Mhz 대역은 UHD방송과 LTE등 모바일 데이터 통신을 위해 사용된다. 필자도 부서 내에서 장비를 담당하고 있기 때문에 2년 전부터 고민이 많았다. 어차피 그냥 900Mhz 제품사서 지급하면 되는 걸 왜 고민이야?, 하시는 분도 있을 듯하다. 사실 간단한 문제다, 제품만 있다면 말이다.

 

 전파법의 변경으로 무선마이크 이슈가 2년 전쯤부터 떠올랐다. 아무리 법이라지만 잘 쓰던 무선마이크 못 쓰게 됐으니, ‘새것 사 주세요. 22대 총 2억 좀 안 할 겁니다.’라고 무신경하게 보고할 순 없는 노릇이었다. 먼저 업체에 전화를 걸었다. 시작이 좋다. 젠하이저에 풀 디지털 신형 제품이 출시되었단다. 그런데 좀 귀찮으시더라도 허가받고 사용하셔야 한다고 한다. 900Mhz 대역을 쓰는 나라가 한국 밖에 없어서 전 세계적으로 사용하는 500Mhz 대 제품만 만든다고.

 

 전파법 변경으로 인한 무선마이크 대역 폭은 크게 두 가지다. 방송국 등이 사전에 신고된 장소에서 사용할 수 있는 470~698 대역. 그리고 허가 없이 사용할 수 있는 925~937.5 대역이다. 470~698 대역은 광활한 주파수 범위로 많은 마이크를 수용할 수 있으며 허가된 전파 출력도 더 높다. 반면 925~937.5 대역은 범위도 협소한 데다 전파 출력도 낮다. 성능만 놓고 보면 500Mhz 제품이 좋지만 신고된 장소에서만 사용하여야 한다. 매일매일 다양한 현장을 누비는 영상기자로서는 지키기 힘든 내용이다.

 

 S사와 달리 P사의 ENG는 젠하이저 무선마이크 외에 장착 가능한 제품이 거의 없다. 몇몇 업체가 있긴 하나 한국에 정식 출시되지 않아 회사 차원에서의 구입은 어렵고 그나마도 900Mhz 제품은 아예 없다. 대만의 한 음향업체의 P사 지원 제품이 있긴 하지만 음질 문제로 방송용으로 사용하기는 어렵다. 올해 10여개월간 대만 업체와 음질 개선을 위해 협력했으나 기존 제품을 수정하는 수준으로는 해결하기 힘들고 신제품이 나와야 음질이 개선된다고 한다.

 

 돈을 준대도 제품을 구할 수 없는 상황. P사에 항의도 하고 반협박(?)도 했다. ‘무선마이크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면 다음 4K 장비는 P사 절대 안 삽니다.’ 결국 11월까지 제품을 구하지 못했고 S사의 제품을 배터리 뒤에 달아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HD 카메라 처음 받고 제일 좋았던 게 무선마이크가 카메라에 내장되어 있는 것이었는데 다시 무선마이크를 뒤에 매달아 사용하게 되었다. 정녕 P사는 한국 시장을 포기하는 것인가? 왜 유독 한국만 500Mhz대 사용이 어려워서 이 모양인지 아쉬움이 많았다.

 

 500Mhz대 마이크 사용이 까다로운 것은 사실 방송사와 공연 업계를 위한 특혜 때문이라고 볼 수 있다. 라이브로 진행되는 프로그램이나 공연 중에 무선마이크 혼선으로 인한 오디오 사고가 발생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사용을 제한한 것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방송용 대역 전체를 신고된 장소에서만 사용할 수 있게 하는 것은 오히려 전파의 낭비가 아닌가 싶다. 하나의 대안으로써, 470~698대역 중 일부를 보도나 현장 제작물을 위해 장소 제한없는 주파수 구간을 배정해 준다면 어떨까?

 

 

이우진/ MBN  (사진) 이우진 증명사진.jpg

 


  1. 언시 장수생이 언시 장수생들에게

    언시 장수생이 언시 장수생들에게 모두가 힘든 코로나 시국입니다. 이 시국에 안 힘들 사람이 누가 있겠습니까만, 오래된 불안이 불행으로 번지고 있을 ‘언시 장수생’들에 대한 걱정이 앞섭니다. 얼굴도 모를 장수생들을 걱정하는 건 지나친 오지...
    Date2021.01.07 Views303
    Read More
  2. 무선마이크 900Mhz 전환기

    무선마이크 900Mhz 전환기 ▲MBN 영상기자들이 기획취재 장비운용계획을 의논하고 있다. 올해 새로운 무선마이크 장비를 지급받은 영상기자가 많을 것이다. 700Mhz 무선마이크 사용이 2021년 1월 1일부터 금지되기 때문이다. 그간 무선마이크 주파수로 사용하던...
    Date2021.01.07 Views117
    Read More
  3. 이제 자야지? 이재야!

    이제 자야지? 이재야! ▲막 태어난 딸 '이재'를 처음 안아보는 필자 2020년 11월 2일 아침 6시 아내에게 진통이 찾아왔다. 불안감과 설레는 마음을 뒤로 하고 야간 근무를 서기 위해 오후 4시 30분 회사로 출발했다. 다음날 오전 3시, 성남에 사는 처제...
    Date2021.01.07 Views71
    Read More
  4. “영상기자와 촬영감독, 뭐가 달라?”

    “영상기자와 촬영감독, 뭐가 달라?” ▲지난1월25일영상보도가이드라인광주전남지부온라인교육 <사진왼쪽부터> 나준영부장(MBC뉴스콘텐 츠편집부), 양재규변호사(언론중재위원회), 윤성구기자(KBS 전략기획부), 이승선교수(충남대언론정보학과) 대학...
    Date2021.01.07 Views120
    Read More
  5. “10년 2개월 21일, 딱 그만큼 걸려서 다시 입사한 것”

    “10년 2개월 21일, 딱 그만큼 걸려서 다시 입사한 것” ▲지난 6월 초, 소양강 상류에서 외래어종 침투와 생태교란 문제를 취재한 필자 어려서부터 그림 그리기를 좋아했다. 하지만 재능이 없는 편이라 내 실력에 낙담하기 일수였다. 그러다가 &lsqu...
    Date2021.01.07 Views87
    Read More
  6. [줌인]힌츠페터가 지금 언론에 시사하는 것

    [줌인]힌츠페터가 지금 언론에 시사하는 것 “나는 그 사람들이 외치는 소리를 모두 들었다. 너무 슬퍼 눈물을 흘리면서도 나는 기록했다. 한국 언론에서 거짓을 말하고 있다는 것도 알았다. 진실이 얼마나 위험한지도 알고 있었다. 그렇지만 나는 진실을...
    Date2020.11.18 Views99
    Read More
  7. MBC ‘보도영상연구회’

    MBC ‘보도영상연구회’ ▲ 지난 9월 21일‘4k 카메라와 UHD프로세싱’을 주제로 진행된 MBC보도영상연구회 세미나에 참가한 MBC 영상기자<사진>. ▲ 1998년부터 1999년까지 2년 사이 진행된 보도영상연구회 포럼내용을 정리한 제1호 자료집...
    Date2020.11.18 Views100
    Read More
  8. 영상기자에게 출입처란

    영상기자에게 출입처란 ▲ 2019년 겨울, 국회 영상기자실에서 영상기자와 함께 2019년 말, 신입 때부터 이어진 약 3,650일이라는 약 10년간의 사회부 생활이 끝나고 국회로 출입처 발령을 받았다. 모든 변화에는 기대감과 두려움이 공존하는 법. 나 역시 그동안...
    Date2020.11.17 Views136
    Read More
  9. ‘좋은 취미’에 관하여

    ‘좋은 취미’에 관하여 취미를 선택받는 모든 사람에게 ▲ 만화를 좋아해 땡땡(tin-tin)의 대모험 전시회에 참석한 필자 취미란 무엇인가? 취미의 ‘취(趣)’는 ‘서두르다’, ‘빨리 달려간다’는 뜻이고, ‘미...
    Date2020.11.17 Views63
    Read More
  10. 길(路)의 재발견

    길(路)의 재발견 ▲ 성산대교 밑 보도 한쪽에 잠자리를 사냥한 거미의 모습 2019년 12월 중국 우한에서 코로나19가 시작됐다. 첫 보도는 원인 모를 폐렴으로 우한 시민들이 목숨을 잃고 있다는 내용이었다. 그때는 이것이 나의 삶과는 상관없을 줄 알았다. 그러...
    Date2020.11.17 Views50
    Read More
  11. 도심 속 고궁 산책

    도심 속 고궁 산책 ▲ 올여름, 경복궁 근정전 앞에서 바라본 서울 도심의 모습 “서울은 천박한 도시.” 지난여름, 여당 대표의 입에서 나온 말이다. 서울을 가리켜 아파트값만 얘기하게 되는 천박한 도시로 표현해 논란이 됐다. 행정수도 이전의 필...
    Date2020.11.17 Views43
    Read More
  12. 판소리로 춤을 추게 만드는 밴드 이날치를 만나다

    판소리로 춤을 추게 만드는 밴드 이날치를 만나다 ▲ 지난 10월 초, 파주의 한 연습실에서 연습에 한창인 이날치 밴드 따랑 땅 따랑~ 따랑 땅 따랑~’ 댄스곡이 시작될 것 같은 130bpm의 흥겨운 베이스 리듬 뒤에 한번 들으면 계속 흥얼거리게 된다는 킬링...
    Date2020.11.17 Views70
    Read More
  13. 귀사(貴社)의 테이프(Tape), 안녕하십니까?

    귀사(貴社)의 테이프(Tape), 안녕하십니까? ▲ MBC강원영동 방송사가 보관하고 있는 테이프 자료<사진> 14,040개. 저희 회사가 보유한 테이프 개수예요. 손으로 하나하나 셌으니, 약간의 오차는 있을 수 있지만 크게 틀린 숫자는 아닐 거예요. 1986년 자사 TV개...
    Date2020.11.17 Views62
    Read More
  14. 심상찮은 전광훈 목사 현상

    심상찮은 전광훈 목사 현상 ‘하나님 나한테 까불면 죽어’ 이 발언으로 논란이 됐던 전광훈 목사가 최근 코로나19 상황에서 광화문 집회를 독려해 감염병 재확산의 주범으로 지목되면서 전 국민이 그의 이름을 알게 되었다. 사실 그의 이름은 2005...
    Date2020.11.17 Views59
    Read More
  15. 병아리 깃털과 초콜릿 상자

    병아리 깃털과 초콜릿 상자 ▲ 일광욕을 즐기는 얄리와 쎵 떠오른다. 10대 때 아주 힘들게 읽어나갔던, 책(데미안) 내용은 잘 기억나지 않으나, 그 구절이 어렴풋이 떠올라 스마트폰으로 검색해 본다. ‘새는 알을 깨고 나온다. 알은 새의 세계이다. 태어...
    Date2020.11.17 Views58
    Read More
  16. KBS 김정은 기자와 함께 삽니다

    KBS 김정은 기자와 함께 삽니다 ▲ 작년 가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브리지 위에서 가족과 함께 내가 남편을 처음 만난 건 2007년 초겨울이었다. 그는 KBS에 막 입사했었고, 연애를 시작하기엔 너무 바빴다. 야근이 일상이었고, 그런 그를 만나기 위해선 내가 여...
    Date2020.11.16 Views81
    Read More
  17. [줌인] 사망 보도의 진화

    [줌인] 사망 보도의 진화 7월 10일 새벽, 박원순 시장의 사망 최종 확인 시점 몇 시간 이전부터 사망 보도가 흘러나오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여전히 생사가 불분명한 상황 중에 나온 명백한 오보였다. 정치 거물의 갑작스러운 실종 소식은 언론사들의 속보 경...
    Date2020.09.16 Views101
    Read More
  18. 영상기자와 유튜브

    영상기자와 유튜브 올드미디어의 시대가 저물고 있다. 2019년 기준 지상파 방송사의 광고시장 점유율은 36.7%로 2015년 55.0%보다 20% 가까이 급감했다. 방통위가 시행한 ‘2019 방송매체 이용행태’ 조사에서는 스마트폰을 필수 매체로 선택한 응답...
    Date2020.09.16 Views123
    Read More
  19. 제2의 장미란이 아닌 제1의 박혜정을 꿈꾸며

    제2의 장미란이 아닌 제1의 박혜정을 꿈꾸며 ▲ 지난 7월 21일, 충남 서천에서 열린 전국 춘계역도대회’에서 용상 154kg을 ▲ 박혜정 선수가 코치로부터 발로 밟히는 특이한 스트레칭을 받고 있다. 번쩍 들어 올려 한국 주니 어 신기록을 세운 박혜정 선수...
    Date2020.09.16 Views112
    Read More
  20. 험지 취재에 유용한 경량 백패킹

    험지 취재에 유용한 경량 백패킹 ▲ 지난해 10월 제주도 성산 일출봉 인근에서 제주 올레길 1코스를 따라 걷다 잠 시 쉬며 백패킹을 하는 필자. ‘짐을 줄이고 더 빨리, 더 멀리 가자.’ 경량 백패킹의 모토인데 어딘가 친숙한 느낌입니다. 재난 발생...
    Date2020.09.16 Views85
    Read More
  21. K리그가 EPL보다 재미있는 3가지 이유

    K리그가 EPL보다 재미있는 3가지 이유 ▲ 지난해 11월,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 원정석에서 아들과 함께 축구 좋아하시나요? 해외축구는 EPL, 국내축구는 국가대표팀 보신다고요? 맞습니다. 역시 축구는 EPL이죠. 그곳에서는 월드 클래스 선수들의 최고의 기...
    Date2020.09.15 Views10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