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새로운 플랫폼(Platform)으로서의 유튜브(Youtube)




유튜브 사진1.jpg



 제한적인 전통미디어를 벗어나 지리적ㆍ공간적 한계를 벗어난 인터넷 덕분에 전 세계의 뉴미디어와 채널을 통해 다양한 동영상 서비스가 쏟아지고 있다.


 2005년 공식 출범한 유튜브는‘ 당신 자신을 방송하라(Broadcast Yourself)’라는 슬로건으로 이용자 개인이 새로운 미디어 환경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음을 선언했다. 출범 이듬해인 2006년 10월, 16억 5,000 만 달러(약 1조 9천억 원)라는 거액에 구글 (Google)에 인수되면서 본격적인 대중화의 길로 접어들었다. 유튜브가 구글에 인수된 지 13년의 세월이 흐른 2019년 현재, 유튜브는 전 세계 19억 명 이상의 사람들이 가지고 다니는‘ 내 손안의 TV’가 되었다. 이렇게 유튜브가 동영상 유통 플랫폼으로 주목 받는 이유는 전통미디어와 구별되는 다양한 특성에 기인한다.


 첫 번째, 전통미디어는 고비용의 제작방식으로 수익을 고려한 대중적 콘텐츠를 만들 수밖에 없지만, 유튜브는 전통미디어에서 시도할 수 없는 다양한 관심과 취향을 반영하여 제작한 다양한 콘텐츠가 주를 이루기 때문에 전통미디어의 보완재 역할을 충분히 하고 있다.


 두 번째, 전통미디어는 TV 프로그램 제작은 방송사가 하고, 소비는 시청자가 하는 한 방향 형태의 유통 구조였다면, 유튜브는 생산자와 소비자가 쌍방향으로 상호 작용하며, 함께 콘텐츠를 제작하는 형태이기 때문에 이용자의 만족도는 전통미디어 콘텐츠에 비해 높다고 할 수 있다.


 세 번째, 유튜브는 전통미디어와는 달리 빅데이터를 활용해 이용자의 취향과 성향에 맞는 개인 맞춤형 동영상 서비스를 제공한다. 예를 들어 시사ㆍ뉴스를 검색하고 이러한 동영상을 자주 이용하는 구독자에게는 메인 화면에 시사ㆍ뉴스 관련 동영상이 노출되는 환경을 말한다.


  최근 유튜브 이용자는 전 세계적으로 매 달 15억 명이 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전 세계인 4명 중에서 최소 1명은 유튜브 영상을 본다는 것이다. 국내에서도 유튜브 이용자 수는 최근 큰 폭으로 늘어났는데, 닐 슨코리아클릭의 조사에 따르면, 유튜브(미 국)와 넷플릭스(미국), 틱톡(중국) 등 3대 외국계 OTT 동영상 플랫폼의 2019년 7월 순 이용자 수는 약 2천 998만 명으로 2018년 같은 달(2천 595만 명)보다 403만 명(15.5%) 증가하였고, 그중에서 유튜브가 2천 632만 명으로 가장 많았다.


 또한‘ 2019 방송매체 이용행태 조사’에서 우리나라의 OTT서비스 이용률은 전체 응답자의 52%로 전년(42.7%) 대비 크게 증가하였고, 이중 유튜브(47.8%)를 가장 많이 이용하였으며, 페이스북(9.9%), 네이버TV(6.1%), 넷플릭스(4.9%) 등의 순으로 이용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유튜브 저널리즘

 과거 종이신문, TV 등 전통미디어는 뉴스의 생산과 유통을 지배했다. 그러나 인터넷 포털사이트가 등장하면서 뉴스의 유통은 분화되었고, 전통미디어의 뉴스 지배력은 감소했다. 그러나 유튜브는 한 발 더 나아가 유통과 함께 뉴스의 생산까지 분화시켰다.


 한국언론진흥재단과 로이터저널리즘연구소의 ‘Dgital News Report 2019’ 보고서 에서에 따르면“ 유튜브에서 지난 일주일 동안 뉴스 관련 동영상을 시청한 적이 있다”는 응답은 한국이 40%로서 조사대상국 전체 26% 대비 14% 포인트 높게 나타났다.


 또한 시청률조사기업 닐슨의 보고서에 따르면 디지털에서의 뉴스 총 이용시간에서 유튜브가 2014년부터 유의미한 증가세를 보이다가 2016년을 기점으로 이후 뉴스채널로 급부상했다고 분석했다.


 2020년 2월15일 현재 주요 유튜브 뉴스 채널 구독자수는 YTN뉴스가 151만 명이고, JTBC뉴스 125만, SBS뉴스 72만, KBS뉴스 62만, MBC뉴스 54만명 순으로 조사되었다. 유튜브 저널리즘은 유튜브의 개인 맞춤형 알고리즘 특성상 더욱 분화되고, 더욱 다양해질 가능성이 높다. 유튜브 시대 이전까지 통용되었던 저널리즘과 저널리즘 아닌 것도 유튜브 플랫폼에선 그 경계가 모호해질 것으로 보인다.


전통미디어와 유튜브의 크로스미디어

 방송프로그램의 기획, 제작, 유통 등의 콘텐츠 생산은 전통미디어의 전유물이었다. 그러나‘ 크리에이터’ 라고 부르는 1인 창작자들과 콘텐츠 제작 지원 및 관리 기능을 하는 다중 채널 네트워크(Multi Channel Network, 이하 MCN)라는 새로운 미디어 사업자들이 유튜브 플랫폼을 이용하여 동영상 콘텐츠 제작에 뛰어들면서 새로운 이용자 그리고 이용행태를 만들어내고 있다. MCN과 크리에이터들은 최근 인기에 힘입어 유튜브 뿐만 아니라 전통미디어에도 그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국내 최초의 MCN 사업자 다이아TV는 케이블TV 프로그램 공급사업자 (Program Provider)가 되어 케이블 채널에 프로그램을 공급하고 있으며, 샌드 박스(SANDBOX) 네트워크는 애니박스 에‘ 도티X잠뜰TV’를 론칭하기도 했다. 또한 최근 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 BJ 감스트 등이 전통미디어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했고, 170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보유한 스타 크리에이터 대도서관은 MBC 복면가왕에 출연하여 노래 실력을 뽐내더니, 현재는 EBS의‘ 대도서관 잡(Job)쇼’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종합편성채널인 JTBC는 1인 크리에이터들의 일상과 콘텐츠 제작 과정을 소재로 ‘랜선 라이프’라는 프로그램을 방영하여 큰 관심을 받기도 했다.


 지난 2015년 MBC(문화방송)의‘ 마이리 틀텔레비전’이 지상파 방송 최초로 인터넷 방송 문법을 방송 프로그램에 도입한 후, 지상파와 종편, 케이블TV 등의 전통미디어와 유튜브 등, 스마트미디어의 크로스 미디어는 계속 확대되고 있다. 


 다음호에는 스마트미디어 환경을 주도하는 유튜브 플랫폼을 활용하는 지역 MBC의 실제 사례를 분석 해보고 지속 가능한 방안에 대하여 알아 보고자 한다.



김병수 / MBC충북 (사진)김병수 증명사진.jpg



  1. 일부 방송, 박원순 시장 시신 보도… “시청자 혐오감 자극”

    일부 방송, 박원순 시장 시신 보도… “시청자 혐오감 자극” KBS “시신 모습 안 쓰기로 내부 지침 수정”…협회, 9월부터 교육 실시 ▲ 지난 7월 10일 MBC뉴스 갈무리 고 박원순 서울시장 사망 사건을 둘러싸고 언론의 영상 보도가 다시 도마 위에 올랐다. 문재인 ...
    Date2020.09.10 Views97
    Read More
  2. 끊이지 않는 자살·시신 보도 논란

    열쇠 구멍으로 고인 자택 내부 취재도… 끊이지 않는 자살·시신 보도 논란 ▲ 고 정의연 마포쉼터 소장의 자택 내부를 열쇠 구멍을 통해 촬영한 화면<사진/6월 8일 MBN 종합뉴스 갈무리> 언론의 자살·시신 보도는 꾸준히 논란이 되고 있는 분야다. 지난 6월에는 ...
    Date2020.09.10 Views91
    Read More
  3. 사회적 영향력 큰 유명인 자살 보도, ‘기본’을 지키려면?

    사회적 영향력 큰 유명인 자살 보도, ‘기본’을 지키려면? “방통심의위, 가이드라인 준수 여부 살펴야”…언론인 단체가 회원들의 교육 기회 마련해야 ▲ 지난 7월 10일 MBC뉴스투데이 갈무리 한국기자협회·보건복지부·중앙자살예방센터가 만든 ‘자살보도 권고기준...
    Date2020.09.10 Views77
    Read More
  4. 영상·편집 가이드라인 만들어 내부 공유한 MBC·SBS

    영상·편집 가이드라인 만들어 내부 공유한 MBC·SBS “문재인 대통령 모친 사망 때 시행착오 겪어”…“재발 막기 위해 내부에서 고민·논의한 결과” ▲ 춘천 의왕에서 수초섬 고정 작업을 하다가 뒤집힌 경찰정과 구조작업에 나선 행정선, 그리고 민간 고무보트까지 ...
    Date2020.09.10 Views79
    Read More
  5. 코로나19, 언론사도 못 피해가…CBS, 언론사 최초 ‘셧다운’되기도

    코로나19, 언론사도 못 피해가…CBS, 언론사 최초 ‘셧다운’되기도 9개 언론현업단체, 공동 대응지침 발표…“취재 경쟁 하지 말고 가이드라인 준수해달라” ▲ 지난 17일 CBS 라디오‘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한 CBS기자가 18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CBS가 방...
    Date2020.09.10 Views19
    Read More
  6. 진화하는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진화하는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협회, 2018년 이어 세 번째 개정…‘감염병 보도’ 항목 등 추가 ▲ 2020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개정판 ‘영상보도 가이드라인’은 진화한다? 지난 2018년 첫 번째 영상보도 가이드라인을 선보인 한국영상기자협회(회장 한원상)가 세 번...
    Date2020.09.09 Views46
    Read More
  7. 지명관 전 한림대 교수, 5·18언론상 공로상 수상

    지명관 전 한림대 교수, 5·18언론상 공로상 수상 심사위원회, “왜 이제야 공로상을 드리게 됐는지 모르겠다.” ▲ 지명관 전 한림대 교수 ▲ 당시‘TK생’이라는 필명으로‘광주의 진실’을 알린 1980년 세카이(世界) 7월...
    Date2020.09.09 Views14
    Read More
  8. ‘힌츠페터 국제보도상’ 제정한다.

    ‘힌츠페터 국제보도상’ 제정한다. 한국영상기자협회, 5·18기념재단 공동 주최로 내년 5월부터 시상키로 ▲ 지난 7월 2일‘힌츠페터 국제보도상’제정을 위해 한국영상기자협회 한원상 회장과 5·18기념재단 이철우 이사장이...
    Date2020.09.08 Views16
    Read More
  9. 문체부, 저작권법 전부 개정 작업 들어가

    문체부, 저작권법 전부 개정 작업 들어가 “영상 저작물, 창작자 권리 회복될까‘ 주목’ ▲ 그래픽 / 서정호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문체부)의 저작권법 전부 개정 작업이 중반에 들어서면서 개정 법안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문체부는 지난 2월 한국저작권...
    Date2020.07.08 Views168
    Read More
  10. 저작물이어도 성명 표시는 당연… 가짜뉴스에 악용 등 권리 침해 발생해도 대처 불가

    업무상 저작물이어도 성명 표시는 당연… 가짜뉴스에 악용 등 권리 침해 발생해도 대처 불가 사례 1. 한 방송사의 영상기자 A씨는 얼마 전 사회관계망 서비스 (SNS)에 영상을 올렸다가 황당한(?) 경험을 했다. 업체 쪽에서 저작권 침해라며 강제로 영상을 삭제...
    Date2020.07.08 Views137
    Read More
  11. 독일, 저작재산권·인격권 모두 ‘창작자 귀속’ 영국·미국·EU, 창작자의 저작인격권 ‘인정’

    독일, 저작재산권·인격권 모두 ‘창작자 귀속’ 영국·미국·EU, 창작자의 저작인격권 ‘인정’ 저작권법 전문가들은 사용자가 저작인격권까지 갖도록 한 것은 우리나라와 일본뿐이라고 지적한다. 성균관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이해완 교수는 지난해 작성한 논문‘ 창...
    Date2020.07.08 Views135
    Read More
  12. 방통심의위, 시신 운구 영상·드론 촬영 방송사에 잇달아 ‘권고’ 결정

    방통심의위, 시신 운구 영상·드론 촬영 방송사에 잇달아 ‘권고’ 결정 “시신 운구 장면, 시청자 정서 해쳐”… 드론은 승인 없이 촬영해‘ 항공안전법’ 위반 ▲ 방송심의소위원회 회의, (왼쪽부터) 김재영 위원, 박상수 위원, 허미숙 위원장(중앙), 전광삼 위원, 이...
    Date2020.05.11 Views204
    Read More
  13. “언론, 인권 감수성 부족” 비판에“ 오히려 잘 된 일” 지적도

    “언론, 인권 감수성 부족” 비판에“ 오히려 잘 된 일” 지적도 방송사, 가이드라인 재정비·직원 교육 실시 등 재발 방지책 본격‘ 가동 ▲ 어머니께 마지막 인사 전하는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10월 31일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서 열린 어머니 강...
    Date2020.05.11 Views148
    Read More
  14. 새로운 플랫폼(Platform)으로서의 유튜브(Youtube)

    새로운 플랫폼(Platform)으로서의 유튜브(Youtube) 제한적인 전통미디어를 벗어나 지리적ㆍ공간적 한계를 벗어난 인터넷 덕분에 전 세계의 뉴미디어와 채널을 통해 다양한 동영상 서비스가 쏟아지고 있다. 2005년 공식 출범한 유튜브는‘ 당신 자신을 방송하라(...
    Date2020.05.11 Views193
    Read More
  15. 제33회 한국영상기자상 시상식 열려

    제33회 한국영상기자상 시상식 열려 뉴스부문 등 수상작 10편 선정 2019년도 굿뉴스메이커상 봉준호 감독 선정 심사위원회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엄격히 적용 협회, 세월호 유족에게 사과.....사회적참사특조위, 감사의 뜻 전해 ▶ 지난21일 서울 ...
    Date2020.03.12 Views152
    Read More
  16. 코로나, 지역사회 전파로 영상기자 안전 '빨간 불'

    코로나, 지역사회 전파로 영상기자 안전 '빨간 불' 현장 기자들 “아침에 일어나는 게 겁나”…“청도대남병원 등 위험 현장 통제선 설치해야” 목소리도 ▲ 지난 2월 24일, 청도 대남병원에서 구급차로 환자 이송 중에 일부...
    Date2020.03.12 Views121
    Read More
  17. 전통미디어의 위기 유투브가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인가?

    전통미디어의 위기 유투브가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인가? 지상파를 포함한 전통미디어가 주도하는 미디어 환경이 큰 변화를 겪고 있다. 다양한 미디어와 플랫폼이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콘텐츠 생산과 공급자로서 전통미디어의 독과점적 지위는 무너지고 보도 ...
    Date2020.03.12 Views284
    Read More
  18. 협회, ‘2020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발간

    협회, ‘2020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발간 ‘취재-편집-관리’ 흐름 따라 구성… 영상보도 기본 원칙·드론 취재 준칙 등 제시 ▲ 2020 영상보도 가이드라인 / 출판사_그래픽시선 #1. 방사능 유출로 인해 피해가 발생한 지역에...
    Date2020.01.08 Views393
    Read More
  19. 방송사, 세월호참사 특조위에 이례적 영상 제공

    방송사, 세월호참사 특조위에 이례적 영상 제공 특조위 “협조에 감사… 큰 도움 됐다” ▲ MBC뉴스 화면 갈무리 지상파 방송사들이 사회적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산하 4.16세월호참사 진상규명소위원회에 세월호 관련 영상 자료를 제공한 것으로...
    Date2020.01.08 Views199
    Read More
  20. 구슬이 서 말이라도 꿰어야 보배 KBS·MBC, 아카이브 재구성 아이템 ‘눈길’

    구슬이 서 말이라도 꿰어야 보배 KBS·MBC, 아카이브 재구성 아이템 ‘눈길’ ▲ KBS 아카이브 프로잭트 모던코리아 화면 갈무리 ▲ MBC 백투더뉴스 화면 갈무리 방송사들의 아카이브 활용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 각 방송사들은 아날로그 영상...
    Date2020.01.08 Views32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 Next
/ 36
CLOSE